세상 어디에도 없는 착한남자 5회 & 6회

-  세상 어디에도 없는 착한남자 05 & 06




방송 시작하고 단 한 주만에 제목을 바꾸는 초유의 해프닝을 겪은 뒤(;;)

은기도 마루의 정체를 알게 되며 초반부 전개를 정리한 세상 어디에도 없는 착한남자

지금까지 이 드라마에 대한 느낌을 한마디로 정리하자면.. 진부함-_-

캐릭터도, 전개도, 상황도 어디선가 이미 한 번쯤은 본 것들이 계속 이어지면서

너무나도 뻔하고 고루한 요소들만 가득한 초반부를 보여줬음

아무리 거의 공식화 된 복수극의 설정들이라고는 해도

뭐 하나 신선한 요소를 찾기 어려울 정도로 요소 하나하나가 너무 뻔하고 식상해서

이야기에 제대로 된 긴장감도 만들어내지 못하고 

이 후 진행될 이야기에 대한 기대나 궁금증도 생기지 않는다는게 가장 큰 문제;;

드라마 속 대사와 상황들이 긴장감이나 몰입도를 높이는게 아니라 그냥 허세 같았음

게다가 나름 빠른 전개를 보여주고 있지만 딱히 속도감도 느껴지지 않았음

그리고 초반부 이야기를 빠르게 진행해서인지 각각의 캐릭터 묘사와 표현도 충분하지 않아서

캐릭터가 이야기를 만들어가는게 아니라

복수극의 이야기를 위해 캐릭터가 작위적으로 움직이는 느낌

또 하나 지적하고 싶은 부분은 재길과 초코 캐릭터의 활용

무거운 분위기로 진행되는 이 드라마에 분위기 환기를 위한 코믹 요소인건 알겠지만

이야기에 제대로 엮이지도 않고 그렇다고 딱히 웃기지도 않아서

말 그대로 의미도 없고 재미도 없는 사족이 되버렸음

이렇게 무성의하게 드라마 중간에 방치된 코믹요소는 차라리 없는게 나을 듯 

이런 아쉬움에도 불구하고 본인이 이 드라마를 계속 본 이유는.. 역시 송중기;;

주인공인 송중기의 미모가 너무나도 훌륭해서 꾸역꾸역 보고 있는 중ㅠ

초반부 내내 뻔한 설정과 전개가 이어진 세상 어디에도 없는 착한남자

은기가 마루의 정체를 알게 되었는데...

제발 앞으로의 전개에서는 초반의 고루한 이야기를 이어가지 않았으면 하는 바람ㅠ



by 無識 | 2012/09/28 06:26 | 드라마 | 트랙백

트랙백 주소 : http://lunarsolar.egloos.com/tb/3365137
☞ 내 이글루에 이 글과 관련된 글 쓰기 (트랙백 보내기) [도움말]
※ 로그인 사용자만 덧글을 남길 수 있습니다.

◀ 이전 페이지다음 페이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