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란고교 호스트부 1화

-  桜蘭高校ホスト部 01

오란고교의 유일한 서민 후지오카 하루히.. 호스트부에 입부!!


첫째 집안, 둘째 재력을 기준으로 명문가 자제들이 다니는 오란고교
이 오란고교에 장학금을 받고 입학한 유일한 서민 후지오카 하루히

단지 조용히 공부할 수 있는 장소를 찾던 하루히는 제3음악실을 발견하는데...
그곳에서 만난건......
한가한 명문가 자제들의 화려한 유희집단을 자청하는 호스트부
조용하고 평온한 일상을 추구하는 하루히에게 호스트부는 의미불명에 피곤한 집단일 뿐..;; 
이 이상한 집단에게서 벗어나려던 하루히는..
실수로 800만엔 짜리 화병을 깨버리고
순식간에 빚을 대신해 호스트부의 개로 전락

호스트부에는 잡일꾼으로 일하는 하루히와..
호스트부 부장이자 No.1 호스트부 킹 스오우 타마키
금단의 쌍둥이 플레이 히타치인 히카루 & 카오루
호스트부의 귀여움 담당 3학년 하니노즈카 미츠쿠니
호스트부의 과묵 담당 모리노즈카 타카시
그리고 호스트부 부부장 오오토리 쿄우야
호스트부에서 서민 커피 제조법 등을 가르치며 빚을 갚아가던 하루히에게
호스트로서 100명의 지명을 받아내면 빚을 탕감해준다는 제안을 하는 타마키

부원들에게 이끌려 단숨에 변신한 하루히
당장 호스트부의 부원으로 손님 접객에 투입되는데..

하루히는 이 독특한 호스트부에서 평온하고 무탈한 학교생활을 계속 유지 할 수 있을까..?




동명의 유명 만화를 원작으로 제작되는 오란고교 호스트부

원작의 팬이지만 심야 드라마로 편성된걸 보고 기대치 제로로 봤는데..

본인의 예상보다 훨씬 괜찮았음

예상외로 꽤 멀쩡한 전개와 분위기를 보여줘서... 개인적으로는 꽤 재미있었음

솔직히 과한 욕심에 원작의 이야기도 제대로 만들어내지 못하고

오란고교 특유의 분위기도 보여주지 못하는 최악의 상황까지도 예상했는데..

심야 드라마인 만큼 CG 등에서 저렴한 느낌을 지우긴 어렵지만

전체적으로 원작의 전개와 분위기의 재현에 최대한 집중한 느낌

매끄럽진 않아도 원작에 충실한 전개와 함께 오란고교 특유의 (오글거리는) 뉘앙스도 살아있어서

본인은 나름 만족스러웠던 1화

후지오카 하루히 역에 캐스팅 된 카와구치 하루나는

도쿄DOGS, 양키군과 안경양, 유성 등 조연으로 출연한 모습만 봐서 좀 걱정스러웠는데

예상보다 주인공으로서도 나쁘지 않고.. 하루히 캐릭터에도 잘 어울렸음

특히 의외로 살짝 허스키한 목소리가 하루히 캐릭터와 매우 잘어룰리는 듯 

스오우 타마키 역의 야마모토 유스케 역시 본인 예상보다는 나쁘지 않았지만

원작의 타마키 캐릭터를 생각하면 좀 더 오버해도 괜찮을 듯;;

다른 주연 캐릭터들은 1화 출연분이 그리 많지 않아서 아직은 잘 모르겠음

1화 시청률은 1.1%... 말 그대로 처참한 성적;;

1화 방영 일주일 전 방송된 에피소드 0가 기록한  2.7%의 반도 안되는 시청률

프로야구 올스타 중계 때문에 예정보다 30분 지연 되면서

1화가 00시 50분에 방송된 것도 시청률에 어느정도 영향을 미친 듯

하지만 아무리 30분 지연 되었다고 해도 본인 예상보다는 한참 낮은 성적

심야 드라마라는걸 감안해도 2% 이상은 나올꺼라 생각했는데...;;

시청률은 처참하지만.. 개인적으로는 나쁘지 않았던 오란고교 호스트부 1화

마지막까지 1화의 수준만 계속 유지해준다면 본인은 그걸로 만족할 수 있을 듯



by 無識 | 2011/07/26 18:11 | 드라마 | 트랙백 | 덧글(8)

트랙백 주소 : http://lunarsolar.egloos.com/tb/3206764
☞ 내 이글루에 이 글과 관련된 글 쓰기 (트랙백 보내기) [도움말]
Commented by 원냥 at 2011/07/26 23:16
만화는 만화로 만족해야 하거늘...내 타마키 돌려줘;ㅁ;!!!!!!!!!!!!!!!!!!!!!!!!!!1 라고 외치고 싶네요..;
Commented by 無識 at 2011/07/27 01:26
타마키도 타마키지만 전 쿄우야....;;;;
Commented by 호떡님 at 2011/07/26 23:23
도쿄Dogs에서도 나왔었나요? 무슨역이었는지.. 오구리슌 동생역이었나요?
Commented by 無識 at 2011/07/27 01:28
도쿄DOGS에서 밑도 끝도 없이 쾌활발랄 했던 오구리 슌 동생 맞습니다ㅋㅋ
Commented by 삼월의토끼 at 2011/07/27 00:30
아ㅏㅏㅏ 아직 익숙하지 않은 만화원작의 일드ㅠㅠㅠㅠ 거이 완벽하게 원작과 연출이 같네요 그것만큼은 피했으면 훨씬 좋을 것 같은데ㅠㅠ 그래도 궁금하니깐 저도 한번 봐야겟네요ㅋㅋㅋㅋ
Commented by 無識 at 2011/07/27 01:36
전 캐릭터와 설정만 가져와서 원작의 매력도 제대로 보여주지 못하는 것보다는
차라리 원작 그대로 영상화 하는게 나은 것 같습니다..
괜히 이것저것 더하고 빼다가는 그나마 있는 원작의 즐거움마저 사라질꺼 같아요ㅠ
Commented by -JDS- at 2011/07/27 10:55
...왠지 미츠쿠니가 입을 열 때마다 손발이 오그라붙을 것 같은 분장(...)이군요;;
받아놓고도 재생하기 꺼려집니다; 재, 재생버튼을 누를쑤가업써!!
Commented by 無識 at 2011/07/27 13:35
최악의 상황을 상상했던 저로서는 의외로 멀쩡한 1화였습니다;;
용기를 내서 재생버튼을 힘차게 눌러보세요!!!
※ 로그인 사용자만 덧글을 남길 수 있습니다.

◀ 이전 페이지다음 페이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