허니와 클로버 1화

-  ハチミツとクローバー 01

주요인물들 등장


처음부터 뽀샤시하게 등장한 다케모토
발견!!
묘령의 여인??
대면..

갑자기 납치되는 다케모토;;
납치의 이유는 산악카레....;;
산악카레 실패;;

그 와중에 새로운 인물 등장
첫 등장부터 그리 평탄해 보이지는 않는;;

어찌어찌해서 산악카레를 눈앞에둔 세명의 남자..
또 한명의 인물 등장.. 결국 산악카레는 눈앞에서 안녕~

이걸로 주요 주요 인물들은 모두 등장

배고픈 다케모토..
배고픔에서 구제해준 로마이야 선배.. 하지만 이사람 뭐라고 하는건지..;;

마야마는 눈치좋게 다케모토의 심경변화를 캐치

게다가 모리타는 의외로 실력자;;

심상치 않은 분위기..
다케모토는 이 분위기를 아직 모르는건가...;;

교내전 그랑프리는 하구미의 그림.. 모라타는 준우승..
하구미의 그림을 본 다케모토는 충격..
그에비해 모리타는 급 흥분
어쨌든 이쪽도 심상치 않은 분위기..

(이건 그냥 토마 각도가 좋아서..;;)

마야마는 이쪽에서 나름 고군분투 중
하지만 그리 바람직한 상황은 아닌 듯...

다케모토는 아직도 하구미의 그림앞에 서있고...

모리타는 마야마 때문에 고민하는 야마다 위로 중

다리가 아팠는지 쪼그려 앉아서 그림보다가..
모리타에게 소집명령 받는...

괴로워하고 있던 마야마에게도 소집명령...(이분 노다메에서 바람둥이로 나오더니;;)

소집명령 받은 와중에 한눈팔고 있는 다케모토
어느정도의 대화 성공

결국 모두 모여서 가마에 피자구워 먹는걸로 끝..
(마지막은 아무 의미없는 나루미 리코의 이미지컷;;)



드디어 시작한 1분기 드라마..

요번주 화요일날 허니와 클로버랑 내일의 키타요시오가 시작했음..

내일의 키타요시오는 아직 자막이 없어서 못봤는데.. 상당히 기대하고 있음..

일단 너무 오랫만에 캡쳐에다가 줄거리까지 설명하는 포스팅을 했더니.. 잘 안됐음...;;

사건형식으로 이야기가 진행된다면 좀더 하기가 편한데.. 

허니와 클로버처럼 분위기로 드라마가 많이 진행되는 경우는 이런식의 포스팅이 어려움..ㅠ

본인은 작화가 본인 스타일이 아니라 만화책도 1권만 보고 접었고..

영화도 안본 상태여서 이 드라마에 대한 내용은 전혀 모름;;

1화만 본 감상은 생각보다는 괜찮은 느낌

예고편에서 봤던 영상의 색감에 좀 실망했었는데.. 1화는 그렇게 나쁘지 않은 편

드라마 시작하기전에 가장 우려했던건 나루미 리코였음

본인에게 나루미 리코는 똑부러진 느낌이어서 이미지상 좀 안어울린다고 생각하고 있었는데..

1화에서 그런 문제점이 보임...

너무 하구미의 이미지에 오버해서 맞추는거 같아서 살짝 불편..

그에 비해 나머지 출연진들은 1화인데도 제대로 자리잡은 느낌

주요 출연진들이 생각보다 잘 자리를 잡아서 나루미 리코의 부자연스러움이 더 두드러진 듯

본인이 이 드라마를 보는 가장 큰 이유는 역시 토마!!

개인적으로는 아름다운 그대에게에서의 나카츠 같은 성격이 토마에게 더 잘어울리는거 같지만

주변사람들에게 이리저리 휘둘리는 다케모토도 잘 소화하고 있는거 같아 기쁨..ㅠ

반짝반짝한 신입생같은 느낌이 너무 좋음..ㅠ

일단 1화 시청률은 12.9%

드라마 시작전 기대도 순위가 꽤 높았었던거 같은데.. 그거에 비하면 시청률이 많이 안나온 듯



by 無識 | 2008/01/10 01:32 | 드라마 | 트랙백 | 핑백(1)

트랙백 주소 : http://lunarsolar.egloos.com/tb/1266769
☞ 내 이글루에 이 글과 관련된 글 쓰기 (트랙백 보내기) [도움말]
Linked at * Lunar Eclipse .. at 2009/01/12 04:43

... 케모토라는 캐릭터는 맘에 안들지만... 반짝반짝 대학생 분위기를 폴폴 날려주면서 귀여운 모습을 잔뜩 보여준 토마 때문에 이 드라마를 끝까지 볼 수 있었음평균 시청률은 8.86% (12.9 - 10.0 - 9.8 - 9.5 - 8.9 - 8.6 - 8.3 - 8.0 - 7.4 - 7.0 - 7.1)각 화가 진행될수록... 꾸준하게 하락하는 시청률;;아무래도& ... more

※ 로그인 사용자만 덧글을 남길 수 있습니다.

◀ 이전 페이지다음 페이지 ▶